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국제유가, 수요감소 전망에 다시 하락…WTI 0.5%↓

2019-01-17 (목)
작게 크게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제유가가 17일(현지시간) 사흘 만에 다시 미끄러졌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2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0.5%(0.24달러) 떨어진 52.07달러에 장을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3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4시 38분 현재 배럴당 0.16%(0.10달러) 하락한 61.22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원유 수요감소 전망과 미국의 원유 공급 증가 소식이 이날 국제유가의 발목을 잡았다.

석유수출국기구(OPEC)는 월간보고서에서 올해 하루 평균 원유 수요량이 지난해보다 91만 배럴 줄어든 3천83만 배럴에 머물 것으로 전망했다.

또 미 에너지정보청(EIA)은 1월 이후 미국의 올해 원유 생산량은 하루 240만 배럴 증가하고, 원유와 정유 제품의 재고도 늘어났다고 밝혔다.

국제 금값은 소폭 내렸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2월물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1% 하락한 1,292.30달러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