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방탄소년단 뷔, ‘Sweet Night’ 아이튠즈 88개국 1위..8년만 싸이 기록 경신

2020-05-24 (일)
작게 크게

방탄소년단(BTS) 뷔 /사진=스타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뷔가 아이튠즈 '톱 송' 차트 정상을 휩쓸며 역대 k-팝 솔로곡 최고 기록을 다시 썼다.

뷔는 작사, 작곡, 프로듀싱에 참여한 첫 OST ‘Sweet Night’으로 세계 88개 국가 및 지역에서 아이튠즈 '톱 송' 차트 정상에 오르며 8년 만에 싸이의 강남스타일 86개국 기록을 넘어섰다.

25일(오전 8시 40분,한국시간 기준) 기준 뷔의 ‘Sweet Night’은 레바논(Lebanon), 몰타(Malta), 라오스(Laos), 스페인(Spain), 아르메니아(Armenia), 라트비아(Latvia)를 1위 국가에 추가하며 총 88개국 1위로, 역대 k-팝 솔로곡 최다 국가 1위 기록을 세웠다.


2012년 싸이가 ‘강남스타일’로 전세계를 제패하며 세운 아이튠즈 '톱 송' 차트 86개국 1위 기록은 8년동안 깨지지 않는 철옹성이었다. 이번에 뷔가 세운 기록은 뷔가 직접 출연한 뮤직비디오나 글로벌 프로모션 없이 오로지 음원 자체로만 이룬 기록이라는데 더 의의가 있다.

지난 3월 발표된 ‘Sweet Night’은 싸이에 이어 K-팝 아티스트 최초로 미국, 영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동시 1위를 차지한 것을 비롯, 프랑스, 캐나다, 이탈리아, 호주 등 총 88개국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를 휩쓸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이번 ‘레바논’ 1위 추가로 뷔는 아랍에미리트, 카타르, 사우디아라비아, 오만, 이집트, 요르단, 바레인, 이스라엘 등 아이튠즈 집계가 가능한 모든 아랍국가에서 1위에 등극하는 ‘아랍 올킬’ 기록까지 세우게 되었다.

‘Sweet Night’은 미국 빌보드 차트 ‘디지털 송 세일즈’ 2위, 유럽 한류의 심장 헝가리에서 한국 솔로가수 최초의 싱글차트 1위, 영국의 오피셜 차트 ‘싱글 세일 차트 100’ 10위와 ‘오피셜 빅톱 40차트’ 차트 인으로 싸이에 이은 최초 한국아티스트 기록을 세웠고, 월드와이드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 유럽 '아이튠즈 톱송차트’ 1위 등 화려한 기록행진을 이어 왔다.

지난 21일에는 미국 아마존 인터내셔널 베스트 셀러 송 1위에 오르며 본격적인 역주행의 신호탄을 쏘아 올리기도 했다.

글로벌 팬들이 뷔가 세운 기념비적인 기록을 축하하며 트렌딩 시킨 “#HistroyMakerV” 해시태그는 한국 실시간 트렌드 1위, 전세계 실시간 트렌드 2위에 올라 축제 분위기를 더했다.

현재 아이튠즈는 글로벌 119개국에서 서비스되고 있으며, 2015년 아델(Adele)이 메가히트곡 ‘Hello’로 세운 102개국 1위가 전세계 최고 기록이다. 솔로 아티스트로서 무한한 잠재력을 폭발시킨 뷔가 다음엔 또 어떤 레전드 기록으로 전세계를 놀라게 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스타뉴스>

카테고리 최신기사

kims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