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페창가 리조트 3억 들인 확장공사 끝

2018-03-14 (수)
작게 크게

▶ 서밋 등 시설 업그레이드

페창가 리조트 & 카지노가 약 3억 달러의 예산을 투입한 대규모 확장공사가 끝나고 한 차원 업그레이드 된 시설을 갖추고 고객을 맞이하고 있다. <페창가 리조트 & 카지노 제공>

페창가 리조트 & 카지노가 대규모 확장 공사를 마치고 지난 8일 그랜드 오프닝 행사를 가졌다.

리 토레스 총지배인은 이날 “총 3억 달러의 예산을 투입된 확장공사는 지난 2015년 12월 기공식을 시작으로 확장공사가 이루어졌으며 이제 모든 프로젝트가 마무리되고 더욱 새롭고 업그레이된 시설로 여러분을 맞이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개발위원회 에딧 헷우드 위원장은 “테메큘라를 포함한 지역 경제에 미치는 영향은 5억5,000만 달러에 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커뮤니티의 문화 및 예술 분야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이곳에는 케빈 윤, 지나 황, 신디 안, 에릭 서 등 총 4명의 한인 호스트 팀들이 있다.

케빈 윤 호스트는 “이번 확장공사의 주 목표 중 하나는 차원이 다른 엔터테이먼트를 소개하는 것”이라며 “이를 위해 4만 평방피트 규모의 페창가 서밋(Summit)은 대규모 컨벤션은 물론 공연과 스포츠 경기를 할 수 있도록 최적화되어 있다”고 말했다.

이곳에서는 이미 한국 정상급 가수인 박진영, 황치열, 부활 등의 공연이 있었으며, 4월 20일에는 백지영 콘서트가 예정되어 있다.

예약이나 문의는 웹사이트(www.pechanga.com)를 방문하면 한인 호스트 연락처가 있다.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