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코리안 퍼레이드 늠름한 헌병 행렬’

2017-10-12 (목)
작게 크게

▶ 재미헌병전우회

재미헌병전우회(회장 정삼진)가 오는 14일 오후 3시부터 LA한인타운의 중심을 관통하는 올림픽 블러버드에서 화려하게 펼쳐질 제44회 코리안 퍼레이드에 참가한다.

올해로 6회째 코리안 퍼레이드 행렬에 동참하는 재미헌병전우회는 성조기와 태극기를 든 기수단을 앞세우고 헌병 차량 2대와 함께 올림픽 블러버드를 도보 행진할 예정이다.

정삼진 신임회장과 정정윤 부회장을 주축으로 재미헌병전우회 회원 15명이 행렬에 참가하는 코리안 퍼레이드는 올해도 한미 양국의 주요 지방자치 단체 대표 및 주요 인사들이 퍼레이드에 동참한다.


특히 내년 2월 한국에서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을 통해 한국을 전 세계에 알릴 강원도의 최문순 도지사가 퍼레이드의 그랜드 마셜로 나서 한미 교류와 우호의 역할을 하게 된다.

재미헌병전우회 오승남 전 회장은 한국일보 미주본사가 주관하는 ‘코리안 퍼레이드’는 해마다 한인들의 화합과 발전을 상징하고 주류 및 타 커뮤니티에 한인사회의 위상을 과시하는 자랑스러운 행사로 여러 해에 걸쳐 끊임없이 퍼레이드에 참가해온 재미헌병전우회의 늠름한 기상을 다시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문의 (714)914-3177 정정윤 부회장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