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아몬드, 좋은 콜레스테롤(HDL) 증가시킨다”

2017-08-12 (토) 연합뉴스
작게 크게

▶ 의학카페

견과류의 일종인 아몬드가 좋은 콜레스테롤인 고밀도 지단백(HDL) 콜레스테롤의 혈중 수치를 올리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지방의 일종인 콜레스테롤은 HDL 콜레스테롤과 저밀도 지단백(LDL) 콜레스테롤로 분류된다. 콜레스테롤은 혼자서는 혈류를 타고 돌아다니지 못하기 때문에 지단백(lipoprotein)에 실려 운반되는데 콜레스테롤이 실리는 지단백의 입자 크기에 따라 HDL 콜레스테롤과 LDL콜레스테롤로 구분된다.

LDL은 콜레스테롤을 혈관 벽으로 운반해 쌓이게 하기 때문에 ‘나쁜’ 콜레스테롤, HDL은 반대로 혈관 벽에 쌓인 콜레스테롤을 거두어 간에서 처리하기 때문에 ‘좋은’ 콜레스테롤이라고 불린다.


펜실베니아 주립대의 페니 크리스-에서튼 영양학 교수는 아몬드를 자주 먹으면 혈중 HDL 수치가 올라갈 뿐 아니라 그 기능도 강화된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가 11일 보도했다.

혈중 LDL 수치가 높은 남녀 48명을 대상으로 12주에 걸쳐 진행한 실험 결과 이 같은 사실이 확인됐다고 크리스-에서튼 교수는 밝혔다.

실험 결과 아몬드를 먹었을 땐 HDL 중에서도 입자가 큰 α-1 HDL이 19% 증가하고 혈관 벽에 쌓인 콜레스테롤을 거두어 가는 기능도 6.4%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 영양학회 학술지 ‘영양학 저널’ 최신호에 발표됐다.

<연합뉴스>

카테고리 최신기사

END; //google }else{ = <<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