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방탄소년단, 컴백 당일 ‘BE’ 170만장 돌파+차트 줄세우기→입대 연기 가능

2020-11-20 (금)
작게 크게

그룹 방탄소년단(BTS, RM 진 지민 제이홉 슈가 뷔 정국)[스타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 RM 진 지민 제이홉 슈가 뷔 정국)이 컴백과 동시에 압도적인 화력을 보여주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20일 오후 2시(한국 시간) 새 앨범 'BE'(Deluxe Edition)'를 전 세계 동시 발매했다.

'BE'는 지금까지 방탄소년단이 선보인 정규 시리즈 앨범과는 다른 형태의 앨범이다. 타이틀곡 'Life Goes On'을 비롯해 '내 방을 여행하는 법', 'Blue & Grey', 'Skit', '잠시', '병', 'Stay', 'Dynamite' 등 총 8개 트랙이 수록됐는데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모두가 무력감을 느끼는 현 상황에서 불안하고 두렵지만 '그럼에도 이겨내야 한다'는 복잡한 감정을 꾸미지 않고 새 앨범에 담았다.


지난 8월 공개한 싱글 '다이너마이트'가 흥겨운 디스코로 코로나19 시국에 활력을 전했다면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Life Goes On'은 2020년을 살아가는 모두에게 위로를 선사한다. 특히 이번 앨범은 멤버들이 데뷔 7년 만에 선보이는 자체 제작 앨범이다. 직접 작업에 참여한 것은 물론, 유튜브 등을 통해 앨범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하나부터 열까지 팬들에게 공유한 점이 특별하다.

이에 팬들 또한 응답이라도 하듯 타이틀곡 'Life Goes On'은 지니 등 각종 음원사이트 차트 1위를 휩쓴 것은 물론, 'BE'는 발매 당일 한터차트 기준 177만 장을 돌파하고 있다. 'Life Goes On' 뮤직비디오는 공개 한 시간도 안돼 1000만뷰를 돌파하는 등 글로벌 팬들의 반응 또한 매우 뜨겁다. 코로나19 속 방탄소년단은 자신들이 느끼는 감정과 바라보는 세상의 모습을 음악으로 풀어내며 대중에게 다시 한 번 위로를 선사하고 있다.

여기에 멤버들의 입대 연기가 가능해졌다는 소식까지 전해졌다. 이날 국회 국방위원회(위원장 민홍철)는 전체회의를 열고 률안심사소위원회에서 심의·의결한 병역법 개정안, 방위산업기술 보호법 개정안 등 소관 법률안 34개 안건을 의결했다.

여기에는 방탄소년단 등 대중문화예술 분야 우수자로 대한민국의 대내외적 국가 위상과 품격을 높이는 데 크게 기여했다고 인정받을 수 있는 사람에 대해서는 만 30세까지 징집과 소집의 연기가 가능하도록 하는 병역법 개정안이 포함됐다. 향후 법제사법위원회를 거쳐 본회의까지 통과하면, 군입대 연기가 가능해진다.

그러나 멤버들은 입대 연기 등 이슈에 상관 없이 나라의 부름이 있다면 언제든지 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스타뉴스>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