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예방 행동 수칙

레드벨벳 아이린, 코로나19 대구 지역 1억원 쾌척

2020-02-27 (목)
작게 크게

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아이린 /사진=김휘선 기자

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아이린이 자신의 고향인 대구 지역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성금 1억 원을 기부했다.

아이린은 지난 27일(한국시간 기준) 코로나19 관련 성금 1억 원을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아이린은 "코로나19로 인한 소식을 듣고 힘을 보태고 싶었다"라며 "대구 시민 분들은 물론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계신 분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전달된 성금은 대구 내 저소득 계층의 코로나19 예방에 필요한 방역 물품과 의료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아이린은 대구 출신으로 잘 알려져 있는 아이돌 스타이자 대구에서 학창 시절을 보낸 만큼 이번 기부 역시 훈훈함을 더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앞서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5억 원을 기부했으며 유노윤호도 대구 경북 지역 코로나19 피해 방지를 위해 3000만 원을 쾌척했다.

<스타뉴스>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