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함소원-천화 부모 됐다… “오늘 딸 출산”

2018-12-17 (월)
작게 크게

TV조선 제공

18살 차 한중 커플인 함소원(42)-천화(陳華·24) 부부가 부모가 됐다.

부부가 출연 중인 TV조선 예능 '아내의 맛' 측은 (한국시간 기준) 18일 "함소원이 전날 서울의 한 산부인과에 입원해 이날 건강하고 예쁜 딸을 얻었다"고 밝혔다.

현재 함소원은 천화 등 가족들의 보살핌 속에서 회복 중이다. 두 사람의 출산기는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1997년 미스코리아 태평양으로 연예계에 데뷔한 함소원은 주로 중국을 무대로 활동하던 중 천화와 올 초 혼인신고를 해 화제가 됐으며, '아내의 맛'을 통해 국경과 나이 차를 극복한 사랑을 보여주고 있다.

<연합뉴스>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