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클래식 음악 애호가들을 초대합니다”

2019-09-11 (수)
작게 크게

▶ 서울대 음대 남가주 동문 정기연주회 15일 콜번 스쿨 지퍼홀

▶ 서울대 남가주 총동창회 후원

서울대 음대 남가주 동창회 김양희 회장(맨 윗줄 왼쪽)과 음악회 출연진들.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남가주 동문 정기연주회가 오는 15일(일) 오후 7시 콜번 스쿨 지퍼홀(200 S. Grand Ave.)에서 서울 음대 남가주 동창회(회장 김양희) 주최, 서울대 남가주 총동창회(회장 한귀희) 후원으로 열린다.

김양희 회장은 “친숙한 곡들을 준비해 눈을 감고 들으며 상상의 나래를 펼 수 있을 것”이라며 “음악이 흐르는 순간 순간을 위해 많은 시간을 연습에 쏟은 연주자들에게 힘찬 박수를 보내주고 다같이 음악으로 힐링하는 시간을 보내면 좋겠다”고 밝혓다.

음악회 출연진은 바이얼리니스트 박민정, 피아니스트 박현정, 베이스 장진영, 하피스트 윤희진, 피아니스트 제갈소망, 더블 베이시스트 전수경, 바이얼리니스트 김유은, 비올리스트 유혜리, 첼리스트 김민지, 피아니스트 안소연, 소프라노 박선우, 오보에 연주자 김수영, 피아니스트 유경선, 하피티스 최고니 등 세계적인 수준의 동문 음악가들이다.


소프라노 박선우씨가 ‘아베마리아’를 부르며 개막하는 이번 음악회에는 ‘미션’의 주제가 가브리엘의 오보에, 헨델의 하프를 위한 콘체르토 6번 등 솔로 무대를 비롯해 바이얼린·비올라 2중주, 현악 5중주, 2대의 피아노 연주, 베이스 장진영씨가 부르는 ‘명태’ 그리고 박선우·장진영씨의 듀엣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2대의 하프 연주 등 다양한 레퍼토리가 마련돼있다.

마지막 순서로 아주사 퍼시픽 대학 교수인 바이얼리니스트 박민정씨가 콜번 스쿨 스탭 피아니스트로 활동 중인 유경선씨와 함께 생상의 ‘서주와 론도 카프리치오소’를 선사한다.

한귀희 남가주 총동창회 회장은 “항상 격조있는 음악으로 행복하고 가슴 설레게 하는 서울 음대 연주회가 특별히 올해는 클래식 음악 애호가들이 좋아하는 알려진 곡들을 준비했다”며 “행복한 경험을 갖는 가을 저녁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문의 (310)738-4177 김양희 (213)820-3955 김미자 부회장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