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애플, 아이패드 에어·미니 신제품 조용히 공개

2019-03-18 (월)
작게 크게

[AP=연합뉴스]

애플이 18일 아이패드 에어와 아이패드 미니 신제품을 공개했다.

따라서 '스페셜 이벤트'로 예고된 25일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의 행사는 새로운 뉴스 및 TV 스트리밍 서비스를 발표하는 데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IT매체 엔게짓은 애플이 이례적으로 조용하게 새 제품을 내놨다고 전했다.


이날 선보인 새 제품에는 키보드 지원이 처음 적용됐고 스타일러스 팬인 애플 펜슬이 붙었다.

아이패드 미니 업그레이드는 2015년 가을 이후 3년여 만에 처음이다.

가격은 아이패드 에어 499달러(56만6천 원), 아이패드 미니 399달러(45만2천 원)부터 시작한다. 휴대전화가 되는 셀룰러 연결 기능을 추가하면 130달러 더 비싸진다.

뉴 아이패드 에어는 10.5인치 초박형 디자인에 레티나 디스플레이를 깔았다.

7.9인치 아이패드 미니 신제품은 A12 바이오닉 칩에 아이패드 중 가장 높은 화소 집적도를 자랑한다.

애플은 아이패드 에어가 새로운 신경 엔진을 장착해 전작 대비 70%의 성능 향상을 이뤘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