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기아차, 연료파이프 결함 미국서 6만8,000대 리콜

2019-01-17 (목)
작게 크게
기아자동차가 엔진 화재를 유발할 수 있는 연료 파이프 결함을 시정하기 위해 미국에서 차량 6만8,000대를 리콜한다고 AP 통신 등 언론들이 16일 보도했다.

기아차의 이번 리콜 대상은 2011~2014년 옵티마와 2012~2014년 쏘렌토, 2011~2013년 스포티지 등 6만8,000대 규모다. 기아차는 지난 2017년 엔진 화재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한 리콜을 했는데, 당시 진행됐던 보수 내용을 개선하기 위해 이번에 리콜을 실시한다고 언론들은 전했다.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