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주말 강추위 온다 …오늘밤부터 눈 소식도

2019-01-12 (토) 금홍기 기자
작게 크게
이번 주말 뉴욕 일원에 영하권을 밑도는 강추위가 이어지고 눈까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국립기상청은 12일 최저기온이 화씨 23도(섭씨 -5도)까지 내려가고, 북서풍이 시속 3~6마일로 찬바람까지 가세하면서 체감온도는 15도(섭씨 -9.5도)까지 떨어지는 강추위를 보일 것으로 내다봤다.

특히 이날 밤부터는 눈발이 날리기 시작해 다음날인 13일 오전 7시까지 0.2인치의 적설량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13일에도 한파가 지속되면서 최저기온이 화씨 21도(섭씨-6.1도)까지 내려가고 바람까지 시속 8~10마일까지 불면서 체감온도는 더욱 떨어질 전망이다.

한편 추운날씨에 장시간 야외활동을 할 경우 저체온증이나 동상 등 한랭 질환에 걸릴 위험이 높아 노약자와 어린이는 보온에 각별히 신경을 써야 한다.

<금홍기 기자>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