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드렁큰타이거XRM ‘Timeless’ 美 아이튠즈 힙합차트 1위

2018-11-15 (목)
작게 크게

사진제공=필굿뮤직

드렁큰타이거의 마지막 앨범이 국내외 힙합 팬들의 호평 속에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한국시간) 14일 공개된 드렁큰타이거의 정규 10집 'X : Rebirth of Tiger JK' 수록곡 'Timeless'는 발매와 동시에 미국 아이튠즈 US 힙합/알앤비 송차트, K팝 차트, 뮤직비디오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는 것은 물론 메인 팝 차트 상위권에 올랐다.

이는 단순히 K팝 차트 섹션 뿐 아니라, 팝스타들을 상대로 메인스트림 차트에서 거둔 성과라 더욱 큰 성과다.


또한 스웨덴, 이집트, 루마니아, 이스라엘, 핀란드, 사우디 아라비아, 폴란드, 필리핀, 페루 등 26개국 아이튠즈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미국 빌보드 역시 'K힙합 레전드' 드렁큰타이거의 마지막 앨범 소식을 전하며 큰 관심을 보내고 있다. 특히 해외 팬들은 드렁큰타이거와 방탄소년단 RM의 협업에 대해 "K합과 K힙합을 대표하는 두 아티스트가 서로의 존중을 담아 의미있는 기록을 세웠다. 이는 K팝의 성공적인 또 다른 흐름"이라고 평하고 있다.

무려 30곡의 더블CD로 발매된 앨범 전체에 대한 호평도 줄을 잇고 있다. 캐나다 음반차트에서 14위에 오른 것은 물론, 국내 교보문고 등 음반차트에서 발매와 동시 1위에 올랐다.

이에 타이거JK는 "드렁큰타이거 팬들이 즐거울 수 있어서 좋다. 이번 앨범 활동으로 팬들에게 멋진 추억을 남겨드리고 싶었는데, 여러 차트에서의 좋은 소식과 함께 활동을 시작하게 돼서 기분좋다"고 소감을 전했다.

정규 10집은 2장의 CD로 나뉘어 다양한 해석을 담아냈다. 한장은 특유의 붐뱁 장르로 채웠고, 다른 한장에는 재즈 EDM 레게 등 여러 장르의 음악적 확장으로 신선함을 더했다.

여기에 방탄소년단의 RM, 세븐틴의 버논 등 실력파 K팝 아이돌은 물론 도끼, 가리온 메타, 슈퍼비, 면도, QM, 테이크원, 김종국, 은지원, 데프콘, 하하 등 각 장르에서 실력을 인정받는 선후배 동료 뮤지션들이 참여했다.

<스타뉴스>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