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트럼프 “오바마 전 대통령이 우리 안보 위협”

2018-11-09 (금)
작게 크게

버락 오바마 전 미 대통령의 부인 미셸 오바마가 지난 10월11일 뉴욕에서 NBC 방송의 투데이쇼에 출연하고 있다. 그녀는 13일 발매될 예정인 자신의 회고록 ‘비커밍’(Becoming)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2016년 대선에서 승리한 것을 알고 얼마나 충격을 받았는지, 그리고 트럼프가 대통령이 되는 것을 어떻게든 막기 위해 어떤 노력을 했는지 등에 대해 털어놓았다.[AP/뉴시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을 비난한 미셸 오바마의 회고록과 관련해 남편인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을 비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9일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관련 질문에 "그녀(미셸 오바마)는 안전에 대해 얘기했다"며 "그(버락 오바마)가 우리 군에 한 짓은 이 나라를 위험에 빠뜨렸다"고 답했다.

단 오바마 전 대통령이 군에 한 일이 무엇인지, 어떤 식으로 위험에 빠뜨렸는지 등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얘기하지 않았다.


앞서 미셸 오바마는 13일 발매 예정인 자신의 회고록 '비커밍(Becoming)'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을 비난하며 그를 용서할 수 없다고 밝혔다.

<뉴시스>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