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박신혜, 드라마 촬영에 뒤늦게 아이스버킷 동참

2018-06-21 (목)
작게 크게

배우 박신혜/사진=스타뉴스

배우 박신혜가 2018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뒤늦게 참여했다.

박신혜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박신혜입니다. 문메이슨 군의 지목을 받아 2018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참여하게 되었습니다"고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그녀는 "국내 최초 루게릭 요양 병원 건립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라며, 기부로 함께 하겠습니다"면서 "스페인에서 드라마 촬영 중이라 지목된 지 24시간 내에 동참하지 못한 점 양해 부탁드려요"고 했다. 그녀는 tvN 새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캐스팅 됐다. 이 작품엔 현빈, 이학주, 민진웅 등이 출연했다.


이어 "국내 최초 루게릭 요양 병원이 완공되는 그날까지 많은 분들의 관심과 응원이 이어지길 희망합니다. 저 또한 진심으로 응원할게요! 감사합니다"고 덧붙였다.

박신혜는 뒤늦은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에 양해를 구하면서, 승일희망재단의 홈페이지 및 자신의 기부 영수증을 공개했다. 늦게나마 캠페인에 동참하는 가슴 따뜻한 면모를 엿 볼 수 있는 대목이었다.

한편 아이스버킷 챌린지는 루게릭병 환자들에 대한 관심과 더불어 루게릭 요양 병원 건립을 위한 기부금을 모으기 위한 캠페인이다. 션을 시작으로 많은 스타들이 동참해 루게릭 요양 병원 건립에 힘 쓰고 있다.

<스타뉴스>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