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강풍에 부러진 나뭇가지

2018-04-17 (화) 박상혁 기자
작게 크게
16일 LA를 비롯한 남가주 지역에 또 다시 강풍이 불어 곳곳에서 피해가 잇따랐다. 이날 LA 카운티의 도심 지역에도 시속 20~35마일의 강풍이 불었고, 산악 지역에는 최고 시속 60마일에 달하는 강한 바람이 몰아쳤다. 강풍의 영향으로 이날 오후 LA 한인타운 웨스턴과 7가 인근에서 부러진 나뭇가지와 외피들이 도로변에 수북이 쌓여 있다.

<박상혁 기자>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