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국일보 통합앱다운

정현, ASB 클래식 16강 진출

2018-01-10 (수)
작게 크게

▶ ‘캐논 서버’ 이즈너와 2회전서 격돌

정현(62위)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ASB 클래식 16강에 올랐다.

정현은 9일 뉴질랜드 오클랜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단식 1회전에서 텐니스 샌드그렌(96위·미국)을 2-1(6-3, 5-7, 6-3)로 제압했다. 지난주 브리즈번 인터내셔널에서도 16강까지 진출한 정현은 새해 들어 출전한 2개 대회에서 모두 1회전 관문을 통과했다.

이날 첫 세트를 따낸 뒤 2세트 게임스코어 5-5에서 자신의 서브 게임을 내주며 3세트로 끌려간 정현은 3세트에서 첫 3게임을 따내 승기를 잡았고 게임스코어 5-1에서 서브 게임을 브레이크 당하는 바람에 5-3까지 추격을 허용했으나 이어진 자신의 서브 게임을 지키면서 2시간 12분 접전을 승리로 마무리했다.


정현의 다음 상대는 존 이스너(16위·미국)다. 6피트10인치의 장신인 이스너는 캐논서버로 널리 알려진 선수로 지금까지 정현과는 두 차례 만나 모두 승리한 바 있다. 이들의 마지막 대결은 US오픈 2회전으로 이스너가 3-0(6-3, 6-4, 7-5)으로 승리했었다.

한편 정현은 이번 대회부터 새 코치인 네빌 고드윈(남아공)과 함께 경기를 치르고 있다.

카테고리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